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2018년 8월 9일 목요일 생명의 삶  QT


사도행전 24:24 - 25:5


24 수일 후에 벨릭스가 그 아내 유대 여자 드루실라와 함께 와서 바울을 불러 그리스도 예수 믿는 도를 듣거늘
25 바울이 의와 절제와 장차 오는 심판을 강론하니 벨릭스가 두려워하여 대답하되 지금은 가라 내가 틈이 있으면 너를 부르리라 하고
26 동시에 또 바울에게서 돈을 받을까 바라는 고로 더 자주 불러 같이 이야기하더라
27 이태가 지난 후 보르기오 베스도가 벨릭스의 소임을 이어받으니 벨릭스가 유대인의 마음을 얻고자 하여 바울을 구류하여 두니라
1 베스도가 부임한 지 삼 일 후에 가이사랴에서 예루살렘으로 올라가니
2 대제사장들과 유대인 중 높은 사람들이 바울을 고소할새
3 베스도의 호의로 바울을 예루살렘으로 옮기기를 청하니 이는 길에 매복하였다가 그를 죽이고자 함이더라
4 베스도가 대답하여 바울이 가이사랴에 구류된 것과 자기도 멀지 않아 떠나갈 것을 말하고
5 또 이르되 너희 중 유력한 자들은 나와 함께 내려가서 그 사람에게 만일 옳지 아니한 일이 있거든 고발하라 하니라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말씀과 동행하기


무엇을 두려워 하는가?

 

1. 바울은 총독 벨릭스에게 자신의 변론을 하는 동시에 예수를 믿는 도를 전합니다그러자 벨릭스는 두려워한다고 성경은 증거합니다.(24-25절) 

 

그런데 그 두려움은 긍정적인 의미에서의 두려움이 아니었습니다. 벨릭스는 바울에게 의와 절제와 장차 올 심판에 대한 증거에 두려워했지만, 그 두려움도 잠시 그 두려움보다 더 원하는 것이 돈이었습니다.(26절)

 

2. 저는 이런 벨릭스 총독의 이중적인 모습을 보면서 우리 인간의 치부와 같은 모습을 봅니다.

 

가끔 뉴스에 보면, 가족이 서로 죽이고 수십년 친했던 친구가 살해를 하는 등 도저히 상식적으로 이해가 되지 않은 사건들이 벌어지곤 합니다. 그런데 나중에 알고 보면, 그 중심에는 돈과 물질이 있음을 알게 됩니다.

상속의 문제로, 보험금을 더 타려고, 재산이 탐이 나서 부모를 죽이고 배우자와 자식을 죽이기도 합니다. 때론 수년동안 신의를 지켜온 친구도 처참하게 살해해서 돈을 얻으려고 합니다.


그런 모습이 인간입니다. 사람을 죽인다는 것이 얼마나 두렵습니까제정신으로 사람을 죽인다는 것은 있을 수 없습니다. 상대방을 잘못 때려 피가 흘려도 우리는 가슴이 뛰고 걱정이 되며 혹시 더 탈이 나지 않을까 근심이 가득하게 되는데, 한 사람의 생명을 빼앗는 것은 얼마나 두렵고 공포스러운 일이겠습니까?

 

그런데 그 공포와 두려움을 잊게 하는 것이 바로 돈과 물질에 대한 욕심이라는 것입니다.

돈만 더 벌 수 있다면, 물질과 재산을 더 손에 얻을 수 있다면, 우리는 두렵고 떨리는 살인도 서슴없이 행하는 악한 존재들이라는 것입니다바로 그 모습을 오늘 본문에서 벨릭스가 보여줍니다.

 

벨릭스 총독은 바울의 진리의 말씀을 듣고 두렵고 떨렸습니다. 그래서 아내와 함께 그 복음을 듣고 심판의 말씀도 들었습니다. 그러나 계속 듣고 또 들으면서 진리 안으로 들어가는 것이 아니라, 바울을 더 불러내어 돈을 뜯어내고 싶어하는 마음을 갖게 되더라는 것입니다.

 

진정으로 두려워할 것은 말씀에 대한 진리인데, 거꾸로 우리는 돈과 권력, 세상의 인간 관계와 자존심을 더 두려워 하여 도리어 신앙의 삶, 믿음의 삶을 그르치고 잘못된 두려움에 빠지며 왜곡된 경외심을 갖고 살게 되더라는 것입니다.

 

3. 사랑하는 여러분! 우리가 두려워 해야 하는 것이 무엇입니까? 오직 하나님이시지 않습니까?

하나님을 두려워 하고 경외하는 마음을 가져야 우리는 우리의 창조된 목적대로 살 수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가 돈과 물질, 세상의 권력과 인간 관계에 묶여 하나님보다 그것을 더 두려워 하며 살아갑니다. 그러면 반드시 우리는 진정으로 두려운 심판을 맞이하게 될 것입니다.

돈과 물질을 아무리 두려워해도 어느 것 하나 죽을 때 손에 쥐고 하늘나라에 가져 갈 것은 없습니다. 그러나 그 하늘 나라에 우리 하나님께서는 현존하실 것입니다그렇다면 우리가 두려워하며 경외해야 분은 누구이겠습니까?


여러분! 오늘 무엇을 위해 두려워하는 삶을 살아갈지 묵상하십시오. 영원히 살아계신 참된 하나님만을 경외하는 삶을 살아 오늘 하루 그 자체가 예배가 되는 저와 여러분이 되길 기도합니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오늘의 기도


주님! 하나님을 두렵고 떨리는 마음으로 만나게 하여 주옵소서. 참된 예배자로 서되, 매순간이 예배의 자리가 되게 하여 주옵소서.

?

Titl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 2018년 8월 9일 목요일 생명의 삶 QT - 무엇을 두려워 하는가?(사도행전 24:24 - 25:5) 2018.08.09 57
685 2018년 8월 8일 수요일 생명의 삶 QT - 그들이 이단이라 하는 도를 따라(사도행전 24:10 - 24:23) 2018.08.08 73
684 2018년 8월 7일 화요일 생명의 삶 QT - 영향력 있는 그리스도인(사도행전 24:1 - 24:9) 2018.08.07 43
683 2018년 7월 12일 목요일 생명의 삶 QT- 하나님의 자녀로서 지켜야할 것들(사도행전 15:12 - 15:29) 2018.07.12 104
682 2018년 7월 11일 수요일 생명의 삶 QT - 믿음으로(사도행전 15:1 - 15:11) 2018.07.11 109
681 2018년 7월 10일 화요일 생명의 삶 QT - 신앙인으로 사는 것(사도행전 14:19 - 14:28) 2018.07.10 87
680 2018년 6월 28일 목요일 생명의 삶 QT - 사람을 만나게 하시는 하나님(사도행전 10:1 - 10:16) 2018.06.28 122
679 2018년 6월 27일 수요일 생명의 삶 QT - 일어나라 일어나라(사도행전 9:32 - 9:43) 2018.06.27 116
678 2018년 6월 26일 화요일 생명의 삶 QT - 평안한 교회의 배후에는(사도행전 9:23 - 9:31) 2018.06.26 85
677 2018년 6월 21일 목요일 생명의 삶 QT - 왜 흩으실까? 왜 실패하게 하실까? 왜 쓰러지게 하실까?(사도행전 8:2 - 8:13) 2018.06.21 67
676 2018년 6월 20일 수요일 생명의 삶 QT - 우리의 시선(사도행전 7:54 - 8:1) 2018.06.20 77
675 2018년 6월 19일 화요일 생명의 삶 QT - 하나님이 계시는 곳(사도행전 7:37 - 7:53) 2018.06.19 116
674 2018년 6월 14일 목요일 생명의 삶 QT - 교회의 증거(사도행전 5:27 - 5:42) 2018.06.14 67
673 2018년 6월 13일 수요일 생명의 삶 QT - 믿는 자들이 모인다(사도행전 5:12 - 5:26) 2018.06.13 95
672 2018년 6월 12일 화요일 생명의 삶 - 마음을 지키라(사도행전 5:1 - 5:11) 2018.06.12 73
671 2018년 5월 31일 목요일 생명의 삶 QT - 유한한 인간, 하나님 없이는 살 수 없다(시편 89:38 - 89:52) 2018.05.31 122
670 2018년 5월 29일 화요일 생명의 삶 QT - 즐겁게 찬양하는 자는 복이 있다(시편 89:1 - 89:18) 2018.05.29 187
669 2018년 5월 24일 목요일 생명의 삶 QT - 믿는 자들이 바라는 삶(시편 84:1 - 84:12) 2018.05.24 168
668 2018년 5월 23일 수요일 생명의 삶 QT - 하나님, 말씀하시옵소서(시편 83:1 - 83:18) 2018.05.23 116
667 2018년 5월 22일 화요일 생명의 삶 QT - 우상은 사람처럼 죽으며 고관의 하나같이 넘어지리라(시편 82:1 - 82:8) 2018.05.22 74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6 Next ›
/ 36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